상단여백
HOME 사회
SK에코플랜트, 영종국제도시 주거용 오피스텔 ‘영종 SK VIEW’ 8월 5일 홍보관 오픈!영종국제도시 핵심 인프라 누리는 역세권 오피스텔… ‘SK VIEW’ 브랜드 프리미엄 더해
영종 SK VIEW_조감도

SK에코플랜트, 영종국제도시 주거용 오피스텔

영종 SK VIEW 8월 5일 홍보관 오픈!

 

▶ 영종국제도시 핵심 인프라 누리는 역세권 오피스텔… ‘SK VIEW’ 브랜드 프리미엄 더해

 제3연륙교, 복합리조트, 테마파크 등 각종 개발 수혜 눈길

▶ 오피스텔 전용 39~49㎡ 총 432실 규모, 희소성 높은 1.5~2룸 설계로 상품 차별화

 

SK에코플랜트가 인천 영종국제도시 주거용 오피스텔 ‘영종 SK VIEW’ 홍보관을 8월 5일 열고 본격적인 분양일정에 돌입한다.‘영종 SK VIEW‘는 인천광역시 중구 운서동 3049-1에 위치하며, 지하 5층~지상 10층, 전용 39~49㎡ 총 432실 규모로 조성된다. 세부 면적은 △39㎡ 180실 △40㎡ 9실 △49㎡ 243실이며 희소성 높은 1.5~2룸 구조로 선보인다. 분양가는 최저 기준으로 전용 39㎡A 타입이 2억7,700만원이며, 전용 49㎡A 타입은 3억4,800만원이다.‘영종 SK VIEW‘는 영종국제도시 첫 브랜드 오피스텔이다. 공항철도 운서역이 인접한 역세권 입지를 갖췄고, 중심상업지구가 바로 앞에 있어 주거 편의성이 높다. 제3연륙교 개통 및 복합리조트 사업 등 지역 내 교통·관광 개발도 잇따르고 있어 풍부한 미래가치가 전망된다. 1.5룸~2룸 구조를 기반으로 여러 특화설계 요소를 더한 주거용 오피스텔로 공급돼 높은 희소가치가 예상된다.‘영종 SK VIEW’는 8월 10일(수)과 11일(목) 이틀 간 청약접수를 진행하며, 당첨자 발표는 17일(수)이다. 이어 정당계약은 18일(목)부터 19일(금)까지 실시된다.

◆ 교통·생활·교육 多 누리는 주거용 오피스텔… 프라이빗 테라스, 1.5~2룸 등 실속있는 특화설계

‘영종 SK VIEW’는 운서역이 도보 3분 거리에 위치한 역세권 오피스텔로, 인천공항·김포공항·서울역등 수도권 주요 지역으로 환승없이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다. 단지 인근에 제2경인고속도로, 영종대교, 인천대교 등 광역 도로망도 잘 갖춰져 있어 차량을 이용해 서울 및 수도권 전역으로의 이동도 수월하다. 여기에 영종~청라를 잇는 제3연륙교가 2025년 개통 예정으로, 신월여의지하도로와 연계돼 여의도까지 차량 30분 이내 접근이 가능해질 전망이다.영종국제도시의 핵심 인프라를 누리는 주거환경도 주목된다. 롯데마트, 메가박스 등 쇼핑·문화시설을 비롯해 은행, 병원, 행정기관 등이 인접해 편리하다. 영종둘레길 1코스, 하늘도시 1호·2호 공원 등 대형 근린공원 및 다양한 소공원이 단지와 인접해 쾌적한 자연녹지를 누릴 수 있다. 인천과학고·인천국제고·하늘고 등 명문학군과 영종도서관, 학원가 등 수준높은 교육 인프라도 갖춰져 있다.최근에는 영종국제도시 내 리조트와 테마파크 등의 개발사업이 순항 중으로 미래가치도 높게 평가된다. 동북아 최대규모 인스파이어복합리조트가 2023년 하반기 개장을 목표로 조성 중이고, 관광·레저·상업시설이 들어서는 한상드림아일랜드도 착공에 나섰다. 대규모 리조트형 호텔 파라다이스시티는 골프장과 스마트 레이싱파크가 들어서는 2단계 개발을 추진하는 등 다양한 관광시설 개발이 가시화되고 있어 관광객 유입 및 인구 증가 효과가 예상된다.‘영종 SK VIEW’는 지역 내 첫 브랜드 오피스텔로, ‘SK VIEW’만의 고품격 주거가치를 실현할 전망이다. 외관에는 강렬한 직선 패턴의 랜드마크 디자인이 적용되고, 옥상 프라이빗 정원과 단지 내 정원 등 친환경 휴식 공간도 조성된다. 단지 상층부 일부 세대는 프라이빗 테라스 및 오션뷰 조망도 누릴 수 있을 예정이다.‘영종 SK VIEW’ 서울 홍보관은 서울특별시 강남구 영동대로 617, 인천 홍보관은 인천광역시 중구 영종대로 184 2층에 위치하며, 입주는 2025년 6월 예정이다.

영종 SK VIEW_조감도

나대성 기자  lihuajin998@hanmail.net

<저작권자 © 항도경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많이 본 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