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한세실업, 신입사원 베트남 해외연수 실시…"글로벌 역량 강화"
한세실업 본사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정규직 전환 신입사원들.© 뉴스1


(서울=뉴스1) 배지윤 기자 = 한세실업이 올해 정규직 전환 신입사원을 대상으로 베트남 해외 연수를 실시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베트남 해외연수는 근무평가를 통해 정직원으로 전환된 31명의 신입사원들 대상으로 오는 4일부터 3박 4일간 진행된다.

매년 신입사원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해외연수는 한세실업의 최대 해외 생산법인인 베트남의 현황과 현지 문화를 직접 보고 이해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마련됐다.

먼저 신입사원들은 베트남에서 한세실업의 자체 개발 스마트팩토리 시스템인 '햄스'(HAMS)를 체험하고, C&T VINA 염색공장·호치민 영업 오피스를 방문해 원단 제작 등 의류 생산 과정에 대한 이해를 높일 예정이다. 이어 베트남 전쟁박물관, 티엔허우 사원 등 베트남 문화에 대한 이해도를 높일 수 있는 문화체험을 진행할 예정이다.

김익환 한세실업 대표는 "한세실업이 베트남을 비롯 동남아시아와 미국·중남미 등 전세계에 진출한 글로벌 패션 전문기업으로 거듭날 수 있었던 것은 글로벌 감각을 갖춘 인재들이 있었기 때문"이라며 "앞으로도 직원들의 역량 강화를 위해 다양한 교육 및 연수 프로그램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