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포항시, 천연가스 관광자원으로 활용포항 천연가스 분출 14개월간 정밀조사 결과 경제성 없어

[포항=글로벌뉴스통신]지난해 3월 8일 포항철길숲 조성 현장에서 지하수 관정을 개발하기 위해 굴착하던 중 천연가스가 분출되어 현재까지 발화되고 있다.

포항시는 발화 즉시 포항소방서, 한국가스 안전공사, 한국가스공사 등 유관기관과 신속한 안전관리 체계를 구축하고 시민들이 안전하게 관람할 수 있도록 투명한 방호 펜스를 설치하여 안전하게 관리해 오고 있다.

(사진제공:포항시)포항 천연가스 분출

또한, 지난 9월에 전문기관인 한국가스공사와 한국지질자원연구원에 지층의 구조와 천연가스의 성분, 매장량 등에 대한 정밀조사를 의뢰하여 14개월 동안(2017.9 ~2018.11.) 유무선탄성파 탐사(1.3㎞), 시추(2개공), 물리검층(1개공) 등의 조사를 시행해 퇴적성, 저류층 및 유기물에 대한 분석을 진행했다.

그 결과 가스성분은 예측한 대로 생물기원으로 인한 것이고 매장량은 약 포항시민이 30일 정도(실제 개발하면 30% 정도로 축소됨) 사용할 수 있는 양으로 경제성은 없는 것으로 밝혀졌다.

따라서, 포항시는 경제성은 없다고는 하나 우리나라 육상에서 천연가스가 분출되는 것은 유례없는 현상인 만큼 소중한 자원을 안전하게 현 상태를 유지하면서 포항지역만의 특색 있는 관광용 자원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http://www.globalnewsagenc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최원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