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울릉군 풍요로운 바다목장 조성 위해 어린해삼 방류

[울릉=글로벌뉴스통신]울릉군(군수 김병수)은 21일 연안바다 수산자원 조성을 위해 북면현포리에 있는 울릉군 수산종자배양장에서 자체 생산한 어린해삼(체중1g이상) 25만여미를 북면 죽암어촌계 마을어장에 방류했다.

이번에 방류한 어린 해삼은 지난 5월 울릉도 연안에 서식하는 건강한 어미 해삼에서 채란해 약 6개월간 울릉군수산종자배양장에서 육성한 것이다.

군은 지난 6월 자체생산한 조피볼락 15만미를 현포어촌계에 방류했으며, 매년 많은 예산을 투입해 홍해삼, 강도다리, 조피볼락 등 치어를 생산ㆍ방류해 수산자원 회복 및 어업인 소득증대에 기여하고 있다.

(사진제공:울릉군)풍요로운 바다목장 조성을 위해 어린해삼 방류

한편, 군은 기존 206㎡인 수산종자배양장을 지난 10월 433㎡로 확장해 지역연안에 서식하는 고부가가치 품종을 선정해 지속적으로 종자생산을 확대할 계획이라고했다.

김병수 울릉군수는 "앞으로도 종자를 지속적으로 생산하고 지역특성에 맞는 종자를 생산해 울릉도뿐만 아니라 독도연안 어장에도 방류해 풍요로운 바다로 만들고 수산자원 조성 관리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http://www.globalnewsagenc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최원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