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경주교육청, 진정한 자아 찾는 숲속의 청소년 캠프학업중단 학생을 위한 New-Start 프로그램

[경주=글로벌뉴스통신]경주교육지원청(교육장 권혜경)의 Wee센터(센터장 김현동)에서는 지난 20일부터 22일까지 2박3일 동안 충청북도 충주시 노은면에 소재한 명상치유센터 '깊은 산 속 옹달샘'에서 관내 고등학생 및 Wee센터 관계자 23명을 대상으로 청소년의 정서이완과 건전한 인성함양을 위한 New-Start 캠프를 진행했다.

이번 캠프는 '아침편지 문화재단'의 전문적인 명상치유 프로그램으로, 학업중단의 위기를 겪고 있는 학생들에게 '놀이명상, 청소명상, 자연명상' 등 지친 몸과 맘을 치유하는 활동과 '2분 스피치 콘서트, 꿈 너머 꿈 특강' 등으로 구성된 집단 활동으로 실시되었다.

(사진제공:경주교육청)숲속의 청소년 캠프

New-Start프로그램은 경상북도교육청의 학업중단숙려제도를 말하는 것으로, New-Start 상담원이 학업중단 위기(자퇴, 유예, 퇴학, 무단결석 등)에 놓인 학생들이 있는 곳에 직접 찾아가서 상담과 체험 등을 제공함으로써 학생들의 학교 복귀를 돕고자 하는 활동이다.

이 프로그램에 참여한 한 학생은 "난생 처음으로 숲속에서의 신체활동, 명상활동을 체험하면서 학교 및 가정생활의 스트레스를 날려버렸고 또래들과 함께하는 집단 활동을 통해 좋은 인간관계를 만드는 방법을 알게 되었으며 무엇보다도 자신감을 얻게 되어 매우 좋았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http://www.globalnewsagenc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최원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